보건사업. 밀양시 수호천사 보건소가 함께합니다.


치매예방수칙

3권(勸, 즐길 것)

운동

- 일주일에 3번이상 걸으세요
: 뇌 혈류 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제일 중요한 신체활동은 유산소 운동으로 한번에 2~30분씩, 주 3회 이상, 심장이 평소보다 빨리 뛰고 숨이 다소 차지만 대화를 할 수 있을정도의 강도가 적당합니다.

식사

- 생선과 채소를 골고루 챙겨 드세요
: 견과류, 등푸른 생선, 블루베리, 녹황색채소, 카레, 콩, 잡곡류, 해조류등

독서

- 부지런히 읽고 쓰세요
: 낱말 맞추기, 편지쓰기, 독서 및 연극․영화관람과 같은 문화․취미활동등 뇌세포를 지속적으로 자극해줄 수 있는 두뇌활동을 꾸준히 즐겁게 지속하는 것이 중요합니다.

3금(禁, 참을 것)

절주

- 술은 한번에 2잔이하로 마시세요
: 중년기부터 많은 음주를 한 사람의 경우 노년기에 인지장애를 보일 확률이 2.6배 높습니다. 또한 과음이나 습관적인 음주는 인지기능 손상으로 인한 알콜성 치매 원인이 될 수도 있습니다.

금연

- 담배는 피지 마세요
: 현재 흡연을 하는 사람은 비흡연자에 비해 2년후 알츠하이머 치매에 걸릴 확률이 높습니다.

뇌손상 예방

- 머리를 다치지 않도록 조심하세요
: 머리를 보호하기 위해 운동할때에는 보호장구를 반드시 착용하고, 머리를 다쳤을땐 바로 검사를 받아 보는 것이 좋습니다.

3행(行, 챙길 것)

건강검진

- 혈압, 혈당, 콜레스테롤 3가지를 정기적으로 체크하세요
: 35~64세에 고혈압을 앓게 된 사람과 BMI(신체질량지수) 30kg/㎡이상으로 비만이 된 성인은 각각 치매위험이 1.6배 증가합니다. 따라서 고혈압, 당뇨, 비만과 같은 질환을 예방하기 위해 정기적인 건강검진이 필요합니다.

소통

- 가족과 친구를 자주 연락하고 만나세요
: 자원봉사, 교회 성당등에서의 종교활동 및 교제, 복지관 경로당 프로그램 참여 등 사회활동에 더 많이 참여할수록 상대적으로 인지기능의 저하속도가 느리고 치매, 알츠하이머병의 발생률이 낮은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.

치매조기발견

- 매년 보건소에서 치매 조기검진(만 60세이상 누구나)을 받으세요
: 치매를 조기에 발견하여 적극적으로 치료 관리할 경우 치매환자는 건강한 상태를 보다 오래 유지하여 삶의 질을 높일수 있으며, 가족들은 돌봄에 대한 부담이 줄어듭니다.

문의: 밀양시보건소 치매안심센터 ☎ 359-7086

본문 콘텐츠 담당자, 최종수정일

담당자
기획감사담당관 기획담당 055)359-5032
최종수정일 :
2019.02.01

본문 유틸리티

  • 인쇄
  • 뒤로
  • 위로

만족도 조사

고객만족도조사

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?

평가
확인 통계보기